기사 메일전송
선거운동 첫 주말, 국민의힘 류제화·이준배 후보 시민 발길찾아 인사
  • 이문구 기자
  • 등록 2024-04-01 09:18:33
  • 수정 2024-04-01 10:10:37

기사수정

[etv세종=세종/이문구기자] 국민의힘 세종갑 류제화 후보와 세종을 이준배 후보는 선거운동기간 첫 주말을 맞아 공원과 종교시설 등, 시민들 발길 찾아 인사하며 분주한 시간을 보냈다.


국민의힘 류제화 세종갑 국회의원 후보. [사진-국민의힘 세종시당]

첫 주말인 지난 30일, 세종갑 류제화 후보는 세종호수공원을 찾아 아이들과 함께 나들이 나온 가족들에게 인사했다.


류제화 후보는 자신도 2살, 4살 다둥이 아빠라 소개하며 “마음놓고 아이를 키울 수 있는 세종을 만들기 위해 열심히 일하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세종을 이준배 후보는 주말 캠프사무실에서 ‘청년300’ 발대식 및 지지선언 행사를 개최했다.  

이준배 후보는 “세종의 미래는 청년에게 있다”며, “새로운 세종을 만드는 길에 함께 고민을 나누고 대안을 만들어 가자”고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부활절을 맞은 일요일에는 후보마다 지역별 지역내 종교시설을 찾아 인사하고 부활절 예배를 함께 드리는 시간을 가졌다.


세종갑 류제화 후보는 도담동 온누리교회, 물댄동산교회, 다정동 신성교회, 한솔동 꿈의교회 등을 찾아 신도들에게 인사하고 부활절을 축하했다.


국민의힘 이준배 세종을 국회의원 후보. [사진-국민의힘 세종시당]

세종을 이준배 후보는 조치원 성결교회, 연서면 도원성당, 세종중문교회 등을 찾아 인사하고 부활절예배를 함께하며 축하했다.


한편, 국민의힘은 31일, 보육관련 국민공약을 발표했다.


‘4월 10일은 보육비 걱정 끝내는 날’이란 타이틀로 발표한 공약은 내년(2025년) 5세부터 무상보육 실시하고 4세·3세로 단계적 확대, △ 태권도장 등 예체능학원 수강료에 대한 자녀교육비 세액공제 대상 확대 추진 △ 늘봄학교 전면 확대 및 단계적 전면무상 시행, 방학 중 상시운영으로 급식문제 해결 등이다.


세종갑 류제화 후보와 세종을 이준배 후보는 중앙당 공약과 함께 세종의 보육격차 해소와 학부모님들의 양육비용 부담을 덜어드리고, 촘촘한 돌봄 환경 구축으로 아이키우기 좋은 세종을 만드는데 앞장서 나갈 것을 약속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문구 기자

관련기사
TAG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리스트페이지_R001
최신뉴스더보기
리스트페이지_R002
리스트페이지_R003
리스트페이지_004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